日산케이 "볼턴, '北발사체=단거리탄도미사일 KN-23' 인식 밝혀"

포인트뉴스 편집 | 발행:2020.04.28 15:01
이창선 기자 = 일본을 방문 중인 존 볼턴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지난 9일 북한이 발사한 발사체가 'KN-23으로 명명된 단거리 탄도미사일'이라는 인식을 밝혔다고 산케이신문이 보도했다.

590.jpg
산케이는 볼턴 보좌관이 전날 도쿄(東京)도내에서 기자들에게 이런 인식을 밝혔다며 KN-23은 미일 군사전문가들 사이에서 러시아제 이동식발사형 단거리탄도미사일 시스템 이스칸데르를 원형으로 하고 있다는 견해가 강하다고 설명했다.

산케이는 다만 자세한 발언 내용을 전하지 않았고, 볼턴 보좌관이 어떤 식으로 이런 인식을 밝혔는지, 구체적으로 KN-23이라는 표현을 썼는지 등에 대해서도 설명하지 않았다.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볼턴 보좌관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이달 초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이라는 점에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이에 방일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 북한의 발사에 대해 언짢지 않으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비핵화 약속 이행을 확신한다는 내용의 글을 트위터에 올려 볼턴 보좌관의 발언에 선을 그었다.
뒤로가기
목 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