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 AR '탐험' 시범 운영

포인트뉴스 편집 | 발행:2022.11.27 21:22
[포인트뉴스] = 국립중앙박물관이 AR 기술 기반 디지털박물관 체험 행사 '탐험'을 시범 운영한다.

j819.jpg


박물관은 "지난 1년 간 축적된 박물관과 네이버랩스 간 협업의 결과물을 이번 시범 운영 기간 동안 관람객들에게 제공해 다양한 경험과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체험에 참여하는 관람객들은 고도로 정밀하게 측정된 실내 측위 기술과 AR기능이 적용된 다양한 콘텐츠로 박물관을 관람할 수 있다.

기존 GPS만으로는 어려웠던 실내 정밀 측위가 가능해져, 박물관 내에서 자기 위치와 이에 따른 관람 경로도 검색할 수 있다.

빗살무늬토기, 북한산 진흥왕순수비 등 특정 유물을 휴대폰으로 비추면 상세한 문양이나 발견 당시의 주변 환경 등이 AR로 재현된다.

삼국시대와 조선시대 일부 공간은 AR투어 모드로 제작해 주제별 추천 동선에 따른 새로운 디지털 경험이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14일부터 25일까지와 12월5일부터 12월16일까지 두 차례 하루 총 6회(회당 5명) 진행된다.
뒤로가기
목 록